도서 정보

분야별 도서보기    keyboard_arrow_right    예술   keyboard_arrow_right  노래를 잃어버린 시대를 위하여 2

노래를 잃어버린 시대를 위하여 2

강인

출간일 2019년 03월 쪽수 340p 출판사 좋은땅
분야 일반예술 판형 152mm * 225mm 편집제작 좋은땅
ISBN 979-11-6435-166-4 관련정보 전자책으로 구매 가능한 도서입니다.

종이책 가격 15,000 원     전자책 가격 9,000 원

종이책 구매사이트

책 소개

《노래를 잃어버린 시대를 위하여》의 두 번째 책. 저자 강인은 사람들의 마음에 노래를 심기 위해 이 책을 썼다. 감정이 메마르고 서로간의 공감대가 무너지고 있는 이 시대에, 노래가 그 가교 역할을 하길 원한다. 전반부에서는 산문을 통해 소소한 일상에서부터 사회의 이슈까지, 클래식 음악을 통해 한 번 더 정화하여 바라보고, 뒷부분에는 서양음악의 현실에 대한 비평과 우리나라 서양음악의 산실인 탑골공원의 역사적 사실에 대한 최초의 칼럼을 실었다.

책 상세이미지

목차

목 차


들어가며

책을 펼치면 ‘세이렌’의 노래가 들린다 4


음악 산문(Essay & Miscellany)

봄 14
별들의 음악 16
꿈 19
행복한 사람들 21
소중한 사람 24
꿈속의 고향 26
음악의 위대한 힘 31
웃으시는 예수님 35
세월이 가면 38
영원한 여자 42
천재의 날갯짓 45
사랑은…… 48
내 환상(幻想) 속에서 53
비와 죽음 58
J 선생님께 〈1〉 63
아름다운 여름의 에로티시즘 69
비창의 미학 73
J 선생님께 〈2〉 79
고엽(枯葉) 84
할아버지 새끼 89
울면 안 돼 94
멋진 한 사나이의 순애보 98
질투의 힘 102
당신과 함께 106
미안합니다 110
미스 플라워 116
영혼의 고독한 울림 120
슬픈 집시의 노래 124
삶과 죽음의 기로에서 130
별이 빛나는 밤에 137
영원히 불러야 할 우리들의 노래 140
‘별들의 고향’으로 돌아간 또 하나의 큰 별 144
물건도 물건 같지 않은 것 가지고…… 151
희미한 옛사랑의 그림자 154
달과 함께 158
영원한 스타, 바이런(Byron) 163
나무, 글, 노래에 새긴 추억 168
나의 9월 174
초여름의 문턱에서 177
아름다움이란? 180
올겨울 또 한 번의 사랑을 위하여 182
스쳐 간 여인 186
7월의 그리움 190
우리들의 옛 신부 194
연주 중단의 묘수 198
슬픈 전람회 1 - 소(牛) 204
슬픈 전람회 2 – 가족 209
돌아서는 계절 214


칼럼 & 비평(Column & Criticism)

부끄러움을 안다는 것은 220
탈춤을 추자 223
사실과 진실 227
벗어나야 할 문화예술 관치행정(官治行政) 231
우리 시대의 우화(寓話) 236
퍼즐의 법칙 240
유명(有名) 지휘자 정명훈의 위선적(僞善的) 고백 248
피아니스트 ‘白건우’는 화이트리스트인가? 263
절망의 나라 271
언론 조심하세요! 273
바꿀 수 없는 우리의 영원한 파트너 278
미투(Me Too)의 원조 282
윤이상(尹伊桑)이 온다는 건 287
안개의 나라 297
“정치는 그렇게 하는 것이 아니라고……” 301
지옥 맛을 보아야 지옥을 아나? 306
진정한 피스메이커, 파블로 카잘스 309


탑골공원, 홀대받는 서양음악의 산실(産室)

들어가는 글 316
Ⅰ. 수난과 오욕의 역사 317
Ⅱ. 우리나라 서양음악의 산실(産室) 321
Ⅲ. 문화예술 공간으로의 역사적 재정립 332
Ⅳ. 새로운 변화를 위한 구체적 제안 334
맺는 글 337

저자 소개

우리나라 최초의 예술행정, 경영, 기획자를 꿈꿔온 저자는 1975년 단국대학교 사범대학 음악교육학과를 1회로 졸업하고 세종문화회관 개관기념예술제 제작담당에 이어 한국문화예술진흥원, 경향신문사, 문화방송(FM 라디오 클래식음악 해설) 월간 객석 등에 재직하였고 예술기획사인 ‘아트코리아’를 설립, 제1세대 아트 매니지먼트 분야 개척의 견인차 역할을 하였다.
1970년대 말부터 1980년대 중반 문예진흥원에서 대한민국음악제 실무자로 활동하며 1982년 당시 재독 작곡가 윤이상 작품 연주회와 동구 공산권 국가와의 교류를 골자로 하는 ‘북방정책’을 제안, 첫 수교국인 헝가리와의 수교기념으로 동구 공산권 교향악단인 ‘헝가리안 비르투오지 오케스트라’와 중국 피아니스트 인쳉종 초청공연을 한국 최초로 성사시켰으며, 김순남 등 월북 작곡가 해금(解禁) 시 최초로 ‘해금가곡제’ 공연 등을 주도하였다. 그 외에도 국제청소년 음악연맹 한국위원회(회장 임원식) 총무간사, 한국음악재단 사무국장으로 활동했다.
1992년에 도미(渡美)하여 Yuin Univ.에서 H.Ph.D.를 받았다. LA 거주기간 중 라디오코리아 클래식음악 DJ, 로스앤젤레스 교민회 문화담당이사로 활동하며 광복 50주년 문화행사를 주도하기도 했다.
귀국 후, 월간 음악저널 주간, 국가발전 정책연구원 부이사장을 거쳐 현재 여의도연구원 문화정책자문위원회 부위원장, 한국경제문화연구원 전문위원 또한 국내 언론 및 미국 라스베이거스 등 한인언론에 고정칼럼을 기고하는 등 국내외 문화예술평론가로 활동하고 있다.